[한국드라마 추천] 응답하라 1997

[한국드라마 추천] 응답하라 1997 

응답하라 1997의 주인공, 아주 보통의 여자 성시원.
현재 서른 세살 직딩인 성시원인 한 때, 대한민국 빠순이 1세대.
지금의 30대들에게 바치는 복고풍 메세지


여러분의 복고는 언제입니까?
80년대를 추억하는 세대들이 점점 사회 저편으로 사라지고
90년대를 기억하는 2030세대가 문화의 중심을 이루고 있습니다.
세월이 지나, 바쁜 일상을 살아가고 있는 20,30대들을
화려했던 90년대로 귀한하는 드라마입니다.


사실, 성시원처럼 80년 초반에 태어나지 않고,
80년 후반에 태어난지라, 30대를 살아가는 이들만큼의 공감을 형성하진 못했던 것 같습니다.
그러나, 언니들과 함께 잘다보니 또래들보다는 많이 공감했어요.
그리고, 우리들게 복고는 언제일까 고민두 해보았구요.
그들이 사는 세상에서는 지독한 순정을 받친 첫사랑이 아닌, 준영과의 사랑을 이루고,
로맨스가 필요해 2012에서는 결국, 첫사랑이었던 석현과 사랑이 이뤄집니다.
그렇다면, 응답하라 1997은 누구와 사랑이 이뤄질까요?
여러분의 옆자리에 있는분들은 첫사랑인가요 아니면, 살아가몃너 만난 꿀같은 인연인가요?
성시원과 윤윤제의 90년대로 떠나보겠습니다. 











Iklan Atas Artikel

Iklan Tengah Artikel 1

Iklan Tengah Artikel 2

Iklan Bawah Artikel